젊은 아더왕이 복병을 만나 이웃나라 왕에게 포로신세가 되었다. 이웃나라 왕은 아더왕을 죽이려 하였으나 아더왕의 혈기와 능력에 감복하여 아더왕을 살려줄 하나의 제안을 한다.
그 제안이란, 그가 할 매우 어려운 질문에 대한 답을 아더왕이
한다면 아더왕을 살려주기로 한것이다. 이웃나라 왕은 질문에 대한 답을 찾을 기한으로 1년을 주었고 아더왕이 1년안에 답을 찾아오지 못한 경우 처형하기로 하였다.



그 질문은 바로 여자들이 정말로 원하는 것은 무엇인가?
(What do women really want?) 였다.


이러한 질문은 현명하다는 사람들도 당황시킬 정도의 어려운 질문인데 하물며 젊은 아더왕은 어쩌랴. 아더왕에게는 풀 수 없는 질문으로 보였다. 그러나 죽음보다는 나았기에 아더왕은 이웃나라왕의 제안을 받아들여 1년동안 그 질문에 대한 답을 찾기에 나선다. 아더왕은 자신의 왕국에 돌아와서 모든 백성들에게 묻기 시작했다. 공주들, 창녀들, 승려들, 현자들, 그리고 심지어 광대들에게까지 모두 물어보았다.
하지만 그 누구도 만족할 만한 답을 줄 수 있는 사람이 없었다.

아더왕의 신하들이 왕에게 말하기를 북쪽에 늙은 마녀가 한명 사는데 아마 그 마녀는 답을 알것이라고 그 마녀를 데려오는 것이 어떠냐고 제안했다. 그러나 그 마녀는 말도 안되는 엄청난 댓가를 요구하는 것으로 유명하였다. 1년이 지나 마지막 날이 돌아왔고 아더왕에게는 늙은 마녀에게 물어보는것 이외에 선택의 여지가 없게 되었다. 늙은 마녀는 답을 안다고 선뜻 대답하였지만 엄청난 댓가를 요구하였다. 그 댓가란 아더왕이 거느린 원탁의 기사들중 가장 용맹하고 용모가 수려한 거웨인과 결혼하는 것이 마녀의 요구었다.
아더왕은 충격에 휩싸였고 주저하기 시작했다.
늙은마녀는 곱추였고 섬뜻한 기운이 감돌기까지 하였다.
이빨은 하나밖에 없었고 하수구 찌꺼기 같은 냄새를 풍겼으며
항상 이상한 소리를 내고 다녔다.

아더왕은 이제까지 이렇게 더럽고 추잡한 생물은 본적이 없었고 이런 추한 마녀를 자기의 가장 충성스러운 신하인 거웨인에게 결혼하라고 명령할 수가 없었다. 그러나 거웨인은 자기가 충성을 바치는 아더왕의 목숨이 달려있는 만큼 주저없이 그 마녀와 결혼을 하겠다고 자원했다. 결혼이 진행되었고 결국 마녀는 아더왕이 가진 질문에 대한 정답을 이야기하였다.

여자들이 정말로 원하는 것은 바로 자신의 삶을 자신이 주도하는 것, 곧 자신의 일에 대한 결정을 남의 간섭없이 자신이 내리는 것이라고 하였다.
('What women really want is to be in charge of her own life')
정답을 듣자 모든 사람은 손바닥을 치며 저 말이야말로 진실이고 질문에 대한 정답이라고하며 아더왕이 이제 죽을 필요가 없음에 기뻐하였다.

아더왕은 이웃나라왕에게 질문에 대한 답을 하였고 이웃나라왕은 그것이야말로 진실이며 정답이라며 기뻐하면서 아더왕의 목숨을 보장해주었다. 하지만 목숨을 되찾은 아더왕에게는 근심이 남아있었다. 자신이 가장 총애하는 거웨인과 마녀의 결혼에 대한 것이었다. 아더왕은 목숨을 되찾은 기쁨에 넘쳐있었지만 동시에 거웨인에 대한 일로 근심에 쌓여있었다.
그러나 거웨인은 대단한 사람이었다. 늙은 마녀는 결혼하자마자부터 최악의 매너와 태도로 거웨인을 비롯한 모든 사람 을 대했다. 그러나 거웨인은 한치의 성냄이나 멸시없이 오직 착하게 자신의 아내로서 마녀를 대했다.

첫날밤이 다가왔다.
거웨인은 자신의 인생에 있어서 최악의 경험이 될지도 모르는 첫날밤을 앞에 두고 숙연히 침실에 들어갔다.
그러나 침실안의 광경은 거웨인을 놀라게 하기에 충분하였다.
거웨인의 인생에서 본적없는 최고의 미녀가 침대위에서 그를 기다리고 있었다.
놀란 거웨인이 미녀에게 어찌된 일이냐고 물었다.

미녀는 말했다.
자신이 추한 마녀임에도 거웨인은 항상 진실로 그녀를 대했고 아내로 인정하였으므로 그에 대한 감사로서 이제부터 삶의 반은 추한 마녀로, 나머지 반은 이 아름다운 미녀로서 있겠노라고 하였다.
그러면서 마녀는 거웨인에게 물었다.
낮에 추한 마녀로 있고 밤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을 것인가,
아니면 낮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고 밤에 추한 마녀로 있을 것인가. 거웨인에게 선택을 하라고 하였다. 거웨인은 이 진퇴양난의 딜레마에서 선택을 해야만 했다. 만일 낮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기를 바란다면 주위사람에게는 부러움을 사겠지만
밤에 둘만의 시간에 추한 마녀로 변한다면 어찌 살것인가.
아니면 반대로 낮에 추한 마녀로 있어 주위사람의 비웃음을 사겠지만 밤에 둘만 의 시간에 아름다운 미녀로 변해 살것인가.
당신이라면 어떤 것을 선택하겠는가?
거웨인이 선택한 것은 아래에 씌여있다.
하지만 먼저 당신이 선택을 하고 선택한 후에
거웨인의 선택을 읽어보기를 바란다.
.
.
.
.
.
.
.
.
.
.
.
.
.
.
.
.


거웨인은 마녀에게 자신이 직접 선택하라고 말했다.

마녀는 이 말을 듣자마자 자신은 반은 마녀 반은 미녀 할것없이
항상 아름다운 미녀로 있겠노라고 말했다.
이유는 거웨인이 마녀에게 직접 선택하라고 할만큼 마녀의 삶과 결정권,
그리고 마녀 자체를 존중해주었기 때문이라고 하였다. 남자들은 대부분 속는다.

남자의 품에 안기면 모두 소유했다고 생각하기때문이다.

그러나 여자는 자신이 추구하는 삶을 스스로 선택하며 살고 싶다는 것이 가장 원하고 있다는것을 모르기 때문이다.



거웨인이야말로 여자의 속마음까지 꿰뚫어 보는 혜안을 가졌다.




몇해전인가......

 

아주 우울해하던 때가 있었다.....

 

문득 거울에 비친 모습에....더 기운이 없어졌었다......

 

하지만....별수있나....ㅡㅡㅋ

 

살짝 웃어봤다......

 

활짝 웃어봤다.....

 

거울에 비친 내 모습에 난 웃고 말았던 기억이 있다......

 

눈을 감았는지 떴는지도 모르겠고.......ㅎㅎ

 

그렇게 한참을 웃었었다......

 

그런데......

 

오늘은 웃음이 나질 않는다.......

 

왜일까........왜......




The last love song on this little planet........

최종병기그녀에 대한 클럽이다.....

가입자가 몇명이나 될꼬.....ㅡ.ㅡ

하지만....별 신경 안쓴다는........

홈피를 만들기엔.....

내가 능력이 없어서....ㅡ.ㅜ

사람들은 작은 상처는 오래 기억하고 큰 은혜는 얼른 망각해 버린다.
상처는 꼭 받아야 할 빚이라고 생각하고,
은혜는 꼭 돌려주지 않아도 될 빚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인생의 장부책 계산을 그렇게 한다.

- 양귀자의 《모순》 중에서 -


변태라 하기엔....사진이 넘이쁘고.....

첨엔 나도 그런 생각을 했었지만.....

아름다워 보인다.....

사진 하나하나가........

이상하다해도.....별수없는......사람은 다 틀린게니깐.....

어느덧 가까워짐에 기뻐하고....

만남이 이루어졌다고.....

이제 시작이라고...느끼는순간...

다시 멀어지게 되고.....

또 다시.....만남을 기다리게 되는....

나는 큰시계 바늘인가 보다....

Ex1



항상 우정 이라는 말을 입에 달고 다니지만..



-실제로 달고 다니지는 않는다..;;



정작 술 쳐먹고...아주 사소한(?) 문제로...싸우는게..남자다..-_-;







Ex.2



사랑하는 여자와의 ....소중한 첫경험을 하고나면...



여자가 분명히 말한다..



여자:너..오늘 우리사이에 있었던일...친구들 한테 얘기하지마..



남자:넌 날 뭘로 보냐...할말이 있고 안할말이 있지..!!



여자:고마워..^^꼭 약속 지키는거다..



남자:시끄러....!!사랑해..!!됐지?



여자:응..*-_-*



남자:근데 이거 되게 잼있다..-_-*함 더하자~!!



;;;;;;;;;;;;





그래..여자 앞에서 그렇게 까지 확신을 심어주고나서...



친구들 앞에가서....



"야야...나 어제 그애랑 했다!!으캬캬캬캬캬"



라고 하는게 남자다..-_-;;



정말...누가봐도 인간이 아닌듯 싶다..-_-



그렇다고..모든 남자들이 그렇지는 않을것이로다...



끝까지 자신의 사랑얘기는...마음에 묻어두는..멋진남자들도 있다..



-오오...상당히 멋진데..???짝짝...



하지만 그것도 아니다..-_-



그렇게 말이 무거운....남자들 역시....



군대가면....................;;-_-



고참앞에서...고개 까닥거리며....



모션까지 취하며..-_-;;그 첫경험에 대한 설명을 해주고있는 자신을 발견할수있을것이다..



그리고 약간 오버까지 덧붙여서...;;



그래...이게 남자들의 현실이다..-_-



절대 자신의 애인은 아니라고 우기지마라...



나랑 1시간만 대화를 나누면 다 털어놓게 되있다..( -_-)







Ex.3



사귄지 며칠 안되는커플이....



만약..있다면..



여자는...



당신 남친에게 가서 물어봐라....



벌써 어디까지 계획 세워놓았냐고...-_-;



그럼...



벌써 좋은 모텔이 어디에 있는지 사방팔방 다 알아보았던..



남 같이 느껴지는...한 남자를 발견할수있을것이다...





Ex.4



부드러운 남자가 있기 마련...



무뚝뚝한 남자가 있기 마련이다...



이 세상에..부드러운 남자만 있으면 얼마나 좋겠냐만은..



빌어먹을...



무뚝뚝한 남자가 더 많은게 현실이다...-_-



당신이...만약..무뚝뚝한 남자를 좋아하게...된다면....



그사람이 너무 과묵하다고...강제로 아가리를 찢거나..그런일은 없기를 바란다-_-



그렇게 여자앞에서...무뚝뚝하고 폼만 잡는 남자들이...



남자들 앞에서는...



지 애인 자랑...젤 마니 하고 댕긴다..



물론 그 정도가 심하면...남자들은 그런녀석들을 왕따시키곤 한다..-_-







Ex.5



벌써 한 여자랑 사귄지..3년째 되가는 녀석이...



그래서...그 여자와 장래까지 생각하고있는..그런 녀석이...



맨날 나에게 달려와서...소개팅 해달라고 쪼른다..-_-



가끔..이게..인간의 새낀지...궁금해진다..;;







Ex.6



여자 앞에서....



난 앞으로...어떻게 어떻게 할꺼니까.....



넌 그냥 나를 믿고 따라오기만 해...



라고...



말하는...아주 멋진녀석들도 있다..



하지만...



실제로 장래가 보장된 거물급 아들이 아니고서야...-_-



대부분 남자들은 저런말 하고나서..



방바닥 긁으며...-_-



한숨 이 곁들어있는...쓰라린 담배 한대 피우기마련이다....







Ex.7



"널 지켜주겠어"



라고 말하는 남자가 있을것이다...



그리고 실제로 그런 약속을 받아낸..여성들도 있을것이다...-_-



하지만....



남자친구가 조폭이 아닌이상..-_-;;



지켜주기는 커녕...안버리면 다행이다...-_-





Ex.8



남자를 사귄지...



좀 오래 되어가는데도...



남자쪽에서 아무런 스킨쉽이 없다고...-_-



이새끼는 바보야?



아님...이새끼는 내가 싫은가??



내가 그렇게 여자로의 매력이 없나??



라고 생각하지 말자...



세상에 스킨쉽 싫어할 남자 있으면 나와봐라!!!-_-



스킨쉽 같은 작은물은 쳐다도 안보고.....



오히려...어떻게 모텔에 데려가지 라고 큰물에서만 노는게 남자다.



어쩌다 보니...갈수록 글이...저질스러워 지는것 같다..-_-젠장..







Ex.9





"사랑해"



라고 당신에게 고백을 하는...남자가 있으면...



"정말이지??" "진짜지?"



라고 되묻지 말고..



그냥...그 남자의 눈빛을 봐라...



진정한 사랑의 눈빛이라면.....



반짝 반짝 빛날것이다..-_-



속지 말길 바란다..



많은 남자들이....사랑해라는 말이...껌인줄 안다..-_-



아무데다가 말하고 댕긴다...



나중에 알고보면...



너도 나도...그남자의 애인이고...그남자의 첫 사랑일것이로다..-_-;;







Ex.10



사랑한다는 약속을 해서...



그 남자 믿고 ...몸.마음 다 주니깐...



이제는 아무런 이유없이...



그리고..미안한 기색 한군데 없이...



헤어지자는 말을...아주 쉽게 하는게...



남자이다...



차가울땐 정말 차갑다.....











하지만........



But.1



그래..



남자들이..헤어지자는 말을 그렇게 쉽게 할지도 모르나...



그 말을 하기까지의 과정은 절대 쉽지 않다..



당신이 그남자를 사랑했다면....



분명히 헤어지자는 그럴만한 이유가 있을것이다...





But.2



여자가 항상...남자에게 기대고 싶은게 당연하다..



하지만..남자 역시 여자에게 모든걸 기대고 싶어한다...





But.3



사랑한 사람과 함께 들었던 그 음악....



그리고 함께 했던 특별한 추억..



이별후..



맨날 그 음악만 듣는게....남자이며...



그 특별한 추억을 조금이라도 더 기억해 볼려고 발버둥 치는게..남자다..



그리고 절대 울지 않던 녀석들이...



담배를 모르던 녀석들이...



술을 싫어하던 녀석들이..



헤어진 여자땜에...



술마시고 담배피고...그리고 결국엔 울고 지랄하는게 남자다..





But.4



친구들과 술을 마시다가...



친구들이 자신의 애인을 조금이라도 헐뜯으면...



그자리에서 친구의 멱살을 잡는게...남자다..-_-



그렇게...



당신이 모르는곳에서도....



당신을 사랑해주고 있는것이 남자이며...



정말 사랑이라면...



그것을 지키기 위해..



모든걸 다 포기할수있는것이..남자이기도 하다...

필요하기 때문에 좋아하는 건 사랑이 아냐.

좋아하기 때문에 필요로 하는 것이 진정한 사랑이라고 생각해..

사랑은 대상이 아니라 방법이니까..

만약 그가 어떤 것에 기뻐한다는 이유만으로 내가 그것을 할 수 있다면,

무엇보다 큰 보상을 받게 되는 거야.

그를 위해 무엇인가 할 수 있다는 기쁨 말야...


<나 그대 사랑해도 될까요> 김형호

당신이 지닌 경험의 눈으로만 나를 이해하려 한다면
당신이 한 이해는 모두 오해일 수밖에 없습니다..

우리는 다른 길로 걸어왔고 다른 두려움을 느꼈고
당신을 미소짓게 만드는 것이 내겐 눈물을 흘리게 하기 때문입니다.

당신이 내가 말하고 행동하는 낯선 방법들을 받아들인다면 아마 배울 것입니다.
그저 받아들임으로써 이해도 된다는 사실을...


<누군가에게 무엇이 되어 3> 예반

'from cyworld boar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것이 남자다......[펌] - 20040318  (0) 2012.01.12
나 그대 사랑해도 될까요 - 20040315  (0) 2012.01.12
누군가에게 무엇이 되어...... - 20040315  (0) 2012.01.12
이별.... - 20040304  (0) 2012.01.12
사랑?.... - 20040304  (0) 2012.01.12
시간... - 20040227  (0) 2012.01.12

+ Recent posts